Oiji, the Social Playground

Oiji, the Social Playground

Open Innovation Jeju Institute 마스터플랜
대지위치 제주시 조천읍 선흘리 일대
대지면적 255,486m2
건축면적 14,619m2
연 면 적 31,535m2
건 폐 율 5.38%
용 적 율 9.92%
설계기간 2009.10 - 2011.04
공동설계 더스틸/오우재건축사사무소

Seamless Environment_

새로운 정보기술은 우리의 일상을 바꾸어 놓고 있다. 스마트폰과 SNS(Social Networking Service)로 대표되는 변화를 통해 모두가 언제 어디서나 웹에 접속하여 실시간으로 서로 소통할 수 있게 되었다. 우리는 점점 더 많은 시간을 이 가상의 공간에서 보내며 점점 더 많은 일들을 그 속에서 행한다. 지난 세기의 공간은 명확히 구분되어 있었다. 공부, 일, 휴식을 위한 공간으로 각각 학교, 일터, 집이 필요했다. 하지만 새로운 정보기술은 언제, 어디서나, 모든 활동이 가능하도록 만들었다. 기존의 장소들 간의 구획은 희미해지고, 대신 다양성과 가변성이 최대한 보장되는 '매끄러운' 공간환경(Seamless Environment)이 필요해졌다.

Sustainable Lifestyle_

언제, 어디서나, 모든 활동이 가능한 시대에 역설적으로 공간환경의 질은 더욱 중요해진다. 지난 세기에 우리는 좋은 학교와 직장, 집을 얻기 위해서 교통체증과 나쁜 공기, 잿빛의 환경을 억지로 감수해야만 했다. 하지만 새로운 정보기술로 무장한 오늘, 일과 여가와 휴식을 위한 최상의 환경을 찾아 언제든 이주할 수 있게 되었다. 이제 녹색의 아름다운 풍광, 맑은 물과 공기가 있는 곳에서도 얼마든지 일하고, 공부하며, 여가를 즐길 수 있게 되었다. 자연의 소중함을 알고, 자연을 훼손하지 않고 그 속에서 지혜롭게 조화를 이루고 사는 '지속 가능한' 삶(Sustainable Lifestyle)의 시대가 도래한 것이다.

Creativity creates more value_

변화하는 시대의 주인공은 창조적인 '모험적 혁신가'(Entrepreneur)이다. 새로운 세기는 낡은 시스템을 타파하고 이의 창조적인 개혁을 통해 새로운 가치(Value)를 창출하며 그 과정에서 기꺼이 위험(Risk)을 감수하는 새로운 '혁신가정신'(Entrepreneurship)을 요구한다. 우리의 새로운 모험적 혁신가는 효율성과 이윤의 극대화 이상의 가치를 추구한다. 즉, 당면한 경제위기, 환경위기, 관계의 위기, 영성의 위기 등을 각각 고유한 사회적 혁신(Social Innovation)을 통해 해결하여 궁극적으로 세상을 보다 살기 좋은 곳으로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한다.

Open/sharing is more valuable than closed/owned_

창조적 혁신은 고립된 개인들 간의 무한경쟁이 아니라 가치를 공유하는 개인들 간의 상호 연대와 협력으로만 가능하다. 새로운 정보기술 덕분에 오늘날 사람들은 가상공간에서 다양한 관계망을 이루며 살아간다. 이러한 가상공동체(Virtual Community)의 집단지력(Collective Intelligence)을
사회적 혁신을 위해 모을 수만 있다면 세상의 미래는 밝을 것이다. 하지만 온라인 상의 가상공간은 때로 오프라인 상의 위계와 구별, 그에 따른 소통의 경직을 그대로 반복한다. 나눔과 협업의 가치를 실천할 실재하는 공간이 필요하다. 그곳에서 지식 생산자/소비자, 전문가/비전문가, 화자/청자의 기존 구분은 의심되고, 대신 유연하고 열린 새로운 커뮤니케이션의 가능성이 실험될 것이다.

 

Oiji, the Social Playground는 새로운 정보기술을 바탕으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과 교류를 통해 나눔과 협업의 가치를 실천하고 창의력과 기대하지 않았던 영감을 얻을 수 있는 가변적 플랫폼(transformational platform)이다.

 

Curvilinear Architecture_

오이지가 위치하게 될 제주도 중산간은 수 없이 많은 오름(기생화산)들과 숲, 초지가 조각보처럼 수놓아진 완만히 구릉진 곡면이다. 도시의 직교하는 격자망이 상자형 건물의 효율성과 경제성을 정당화한다면, 중산간의 곡면은 다른 형태의 건축을 요구한다. 이 곳에서 인공물은 경관(Landscape)의 질서에 순응해야 할 것이다. 땅의 곡면을 거스르지 않는 '곡선의 건축'을 제안한다.

Compact Development_

7만평의 넓은 대지 위에 자리잡을 오이지는 이미 개발된 대지의 전면부에 새로운 구조물의 건설을 집중시킴으로써 그 너머의 아름다운 숲과 초지의 훼손을 최소화할 것을 제안한다. 나아가 숲과 초지를 최대한 보존하여 숲 체험장, 야외음악당, 캠핑장등 방문객의 친환경 야외체험활동을 위한 자원으로 활용할 것을 제안한다. 또한 호텔과 컨벤션센터(oi center)를 하나의 구조물로 연결하는 등,  '집중된 개발'을 통해 내부의 교류를 최대한 활성화할 것을 제안한다.

Circular Plan_

'곡선의 건축'과 '집중된 개발'을 실현할 형태로서 원(Circle)을 제안한다.
원은 가장 효율적으로 내부와 외부를 정의하는 기하학적 형태로서 '원형 평면'의 역사는 건축의 기원으로 소급한다. 동시에 원이라는 형태에 내재한 순환성과 등-방향성은 - 시작과 끝이 분명한 선형 건축의 일방향성이 환기하는 위계를 거부하고 - 유연하고 평등한 공동체의 정서를 불러 일으킨다. 원형 평면의 한 가지 위험은 강한 중심성이다. 원형 평면에서 중심이 갖는 특권적 위치를 이용한 '감시(Surveillance)의 건축'의 예가 근대의 파놉티콘(Panopticon)이다. 따라서 오이지의 원형평면의 중심은 점유 불가능한 가상의 점으로 만들어야 할 것이다.

Convertible Programmed Space_

가변적 플랫폼 위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에 유연하게 변화할 수 있는 공간이 필요하다. 규정되지 않은 프로그램의 수용을 위해서는 규정되지 않은 공간이 필요하다. 하지만 규정되지 않은 공간은, 다양한 프로그램에 1:1로 대응할 수 없다. 규정된 공간의 이합집산으로 프로그램에 따라 변화할 수 있는 공간의 시스템이 필요하다.

Haptic Space_

오이지의 공간을 스마트폰의 대중화가 문을 연 상시 접속의 '매끄러운' 환경(Seamless Environment)의 미래를 미리 체험할 수 있는 장소로 만들기를 제안한다. 특히, 건축공간과 위치기반서비스(LBS: Location Based Service)를 최대한 융합함으로써, 이러한 환경 속에서 사용자인터페이스(UI: User Interface)로서 건축공간이 갖는 잠재력의 극한을 실험해 볼 것을 제안한다. 역사적으로 건축공간의 경험에 고유한 참여적 성격 - 특히 사용자의 몸의 움직임을 통한 - 을 지시하는 개념이 건축 수용의 촉각성(Hapticity)이었다. 하지만 이제까지는 어떤 경우에라도 건축은 수동적으로 사용을 기다리는 대상이었다. Oiji, the Social Playground 에서 선보일 새로운 공간은 움직이는 방문객에 반응하고 그/녀와 의사소통하는 숨쉬는 환대의 공간, 이름하여 '촉각적 공간'이 될 것을 제안한다.

Augmented Sustainability_

오이지를 '매끄러운' 공간환경이 가능케 할 '자연과 가까운 삶'을 미리 체험할 수 있는 장소로 만들 것을 제안한다. 특히, 자연과 조화를 이루는 지속 가능한(Sustainable) 삶의 방식을 지원하기 위한 건축공간과 정보통신기술의 새로운 융합 방식을 실험할 것을 제안한다. 즉, 정보통신기술을 통해 '증강된 지속가능성'의 가능성을 탐구할 것을 제안한다.

 

 

Oiji, the Social Playground Open Innovation Jeju Institute 마스터플랜